라인
왼쪽
오른쪽
> 뉴스 > 정치/행정
A의원 행정사무감사 중 손톱깎이 추태
구성옥 기자  |  k0034@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29  16:27:2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행정사무감사 모습

고성군의회 A의원이 산업건설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동료의원 질의에 아랑곳 없이 손톱을 깎아 논란이 일고 있다.

“남을 아는 자를 지혜롭다 하고 스스로를 아는 자는 현명하다 하며, 스스로를 이기는 자는 강하다 한다(知人者智 自知者明 自勝者强)”〔노자(老子)〕에 나오는 말이다.

지난 21일부터 29일까지 고성군 농업기술센터 소회의실에서 산업건설위원회(위원장 천재기) 행정사무감사가 열리고 있다.

A 의원은 지난 28일 오전 10시 40분께 산업건설위원회 행정사무감사 중 상상을 초월하는 ‘손톱깍기’ 추태를 부려 의회의 체면을 구겼다.

깊이 생각했으면 안 했을 행동. 나중에 했을 행동이 아니었을까.

A의원의 추태에 사무감사를 진행하던 산업위원장이 10분가량 정회를 했다.

이 사실은 속기록에까지 남았다.

뿐만 아니라 정회중에도 산업위원장과 A의원은 ☓☓공방과 서로 지지 않았다고 동료의원들이 귀띔했다.

공인의 말과 행동은 ‘장단’도 잘 맞춰야 한다. 여론과 엇박자를 냈다간 비난이 한 바가지다. 보조를 맞춰야 할 때 엉뚱한 행동을 했다가는 갈등으로 비치기 십상이다.

풀뿌리민주주의의 씨를 다시 뿌린 지 성년이 넘은 만큼 섬김의 리더십으로 지방자치와 분권 구현에 나서기를 당부한다. 나아가 지역 현안 해결에 전력을 다하기 바란다. 의회도 달라져야 한다.

 

 

 

 

구성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논객
한심한 의원님 고성군민으로서 너무 부끄럽습니다
이분 정신병자 아닌가

(2018-12-03 03:10:10)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 02295호  |  등록연월일 : 2014년 08월 28일
제호 : 고성타임즈  |  발행인/편집인 : 구성옥  |  전화번호 : 055-674-3104
발행소 : 경남 고성군 고성읍 남해안대로 2660-14  |  발행연월일 : 2014년 08월 28일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구성옥
Copyright © 2018 고성타임즈. All rights reserved.